fromofold.com
2 / 26394
 

제목: 주산지


글쓴이: oculos * http://www.fromofold.com

등록일: 2006-06-10 14:31
조회수: 1645


1_4_29123.jpg (242.0 KB)
 
꼭 갈테다.
운지가 조금 크면...

청송군 부동면 소재지인 이전리에서 약 3km 지점에 있는 이 저수지는 약 270년 전에 준공된 것이다.
길이 100m, 넓이 50m, 수심은 7.8m 로 그다지 큰 저수지는 아니지만, 지금까지 아무리 가뭄이 들어도 물이 말라 바닥이 드러난 적이 없다 한다.

특히 저수지 속에 자생하는 약 150년생 능수버들과 왕버들 20여수는 울창한 수림과 함께 아늑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으며, 이 곳에서부터 계곡을 따라 별바위까지 이르는 등산 로도 매우 운치있는 경관을 자랑한다.

특히 김기덕 감독의 < 봄, 여름, 가을, 겨울 그리고 봄 >  이라는 영화가 촬영되어 현실세계가 아닌듯한 아름다운 '주산지'로서 각광받고 있다.
이 영화덕분에 이제는 여기저기서 많은 여행객들이 찾아올만큼 유명한 여행지가 되었다.
찾아가는 길이 쉽지는 않은데  서울에서 약 5시간 거리로, 고속도로, 국도, 지방도로를 모두 거치고 마지막으로 구불구불한 비포장산길까지 올라서야 그 모습을 마주할 수 있다.

도로안내 : 청송에서 포항쪽으로 가는 31번 국도를 타고 가다가 청운리에서 이전 방면 914번 지방도를 탄다. 상이전에서 주산지와 절골계곡으로 가는 갈림길이 나온다.

현지교통 : 청송읍에서 부동면행 버스를 타고 주왕산국립공원까지 간다. 공원 입구 버스터미널에서 주산지가 있는 이전리까지 가는 시내버스편이 있다.(8:10~17:45 / 1일 7회 운행)


    
1 박순일   2006-12-03 23:17:39
여기 갈려고 계획을 잡고 넘어가가고 하다보니 겨울이네요...내년가을에 꼭 가볼곳입니다..^^
의견(코멘트)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. 이유: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
△ 이전글: 그랜다이져.
▽ 다음글: 소매물도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enFree